통합 검색

CAR MORE+

This Month Issue

덩치 큰 새 차들

UpdatedOn January 27, 2021

  • 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

    아우디 A8은 아우디의 디자인과 기술, 고품격 감성 품질 등을 모두 집약한 아우디 럭셔리 클래스의 미래를 보여주는 플래그십 모델이다. 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는 크롬 익스테리어 패키지 및 나파 가죽 패키지 등을 적용해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과 액티브 서스펜션을 기본 탑재해 승차감과 안전을 크게 향상시켰다. 4인승과 5인승 2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A8 라인업이 더욱 넓어졌다.

  • 레인지로버 50주년 기념 리미티드 에디션

    레인지로버 50주년을 기념하는 스페셜 에디션 레인지로버 50이 국내 출시됐다. 레인지로버 최상위 트림 오토바이오그래피 기반으로 제작됐다. 오릭 아틀라스 익스테리어 액센트와 오토바이오그래피 배지 등 작은 부분까지 섬세하게 신경 썼다. 디자인 총괄 디렉터 제리 맥거번이 디자인한 ‘Fifty’ 손글씨 배지가 외관 및 인테리어 곳곳을 장식하며, 한정 생산된 1천9백70대 중 1대임을 의미하는 ‘1 of 1970’ 레터링은 센터 콘솔 명판에 각인됐다.

  • 람보르기니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 에디션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새로운 디자인 트림으로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4가지 외관 색상 옵션과 4가지의 하이라이트 색상 옵션으로 구성되었다. 이 디자인 트림은 총 16가지 이상의 다양한 색상 조합이 가능하다. 국내 최초로 선보인 우루스 그라파이트 캡슐은 네로 녹티스색이 외관에 적용되어 강렬한 매트함이 돋보이며, 베르데 스캔달색으로 하이라이트를 주어 스포티함을 더욱 강조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21년 02월호

MOST POPULAR

  • 1
    이준혁의 확신
  • 2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3
    <펜트하우스> 최예빈
  • 4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5
    'BE POWERFUL' <강철부대> 김민준, 김상욱, 육준서, 정종현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CAR

    아낌없이 주는 차

    르노삼성자동차의 2022년형 XM3는 알차다는 말로는 부족하다.

  • CAR

    BUILD IT YOURSELF!

    클래식카 조립 세트를 제작 판매하는 회사들이 있다. 누구나 차고에서 쉽게 조립할 수 있게 만들어진 키트다. 자동차 DIY 키트를 주문하면, 집으로 배송된다. 이제 차고만 준비하면 되겠다. 클래식카 조립에 앞서, 제조 회사에 물었다. 한국 배송 되냐고.

  • CAR

    PERFORMANCE MADE TO LAST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최고의 성능을 선보이는 미쉐린 타이어.

  • CAR

    명차와 만난 향기

    이탈리아 니치 향수 브랜드 아쿠아 디 파르마가 포르쉐와 함께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신제품 론칭 행사를 가졌다. 궁극의 럭셔리를 느낄 수 있는 하루였다.

  • CAR

    시승논객

    뉴 푸조 3008 SUV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MORE FROM ARENA

  • FILM

    웻보이와 네코미미의 한 판 승부! 그의 진심은?

  • FEATURE

    찰스 게슈케를 기리며

    포토샵, 일러스트레이터, 인디자인. 출판 산업의 정과 망치를 만든 어도비. 어도비 공동 창업자 찰스 게슈케가 지난 4월 16일 별세했다. 잡지를 만들며 그에게 진 빚을 세어봤다.

  • INTERVIEW

    지올 팍이 장르다

    지올팍은 장르를 따지지 않는다. 자신만의 장르를 창조한다. 그의 음악엔 기묘한 이야기가 담겨 있고 기괴한 영상으로 표현된다.

  • LIFE

    꽃이 피면 찾아가겠어요

    5월, 해가 쏟아지고 속절없이 꽃은 핀다. 7인의 사진가가 피고 지는 꽃들 속 각별히 아끼는 꽃과 꽃구경하기 좋은 자신만의 장소를 꼽았다.

  • FASHION

    BACKPACKER

    그러다 문득 한 치의 망설임 없이 산에 올랐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