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UN

손으로 주물주물! 인기 아이템 말랑이

손으로 쥐었다 폈다 하며 가지고 노는 장난감 말랑이는 푸시팝 팝잇과 함께 아이들이 열광하는 아이템이다. 심지어 말랑이를 가지고 게임하는 영상은 조회수가 200만이 넘을 정도. 과연 말랑이의 매력이 뭐길래 이리 인기가 많은 걸까?

2021-07-07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2-sample.jpg

© 당신의공간

말랑이가 뭐야?

일명 말랑이라 불리는 이 장난감의 정식 명칭은 ‘스퀴시(Squishy)’다. 부드러운 것을 으깬다는 뜻을 가진 단어에서 유래된 말로, 스펀지나 고무처럼 말랑하고 부드러운 촉감을 가진다. 손으로 쥐었다가 피고, 옆으로 쭉쭉 늘려도 원래 모양으로 되돌아가는 것이 특징이다.
 

골라서 노는 재미가 있다!

말랑이는 재질과 형태에 따라 불리는 명칭도 다양하다. 스트레스볼, 찐득볼, 주물럭, 스퀴시… 이중 말랑이가 일반적으로 불리는 이름이다. 모양 역시 다양하다. 과일, 제과, 동물, 캐릭터 등 아이들의 흥미를 자극하는 형태로 만들어져 고르는 재미가 있다. 귀여운 디자인과 부드러운 감촉 때문에 말랑이를 수집하는 아이도 있다.
 

만지면서 스트레스를 풀어요!

말랑이는 단순한 움직임으로 놀 수 있는 피젯토이의 일부다. 말랑이를 손으로 쥐었다 폈다 하는 반복적인 행동은 스트레스 해소와 집중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또한, 말랑이를 만지면서 손가락을 사용하기 때문에 소근육 발달과 두뇌 발달 효과도 누릴 수 있다.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3-sample.jpg

© 노루잡화점

손으로 만지는 말랑이, 안전할까?

말랑이는 제품에 따라 폴리우레탄, 스펀지, 고무, 실리콘 등 다양한 소재로 만들어진다. 만두 말랑이나 찐득볼 등 최근 유행하는 말랑이는 고무와 플라스틱의 중간 형태인 TPR 소재와 클레이, 슬라임으로 만들어진다. 워낙 인기가 높다 보니 유사품도 많고, 판매처도 가지각색이기 때문에 KC 마크를 꼭 확인해야 한다. 한편, 말랑이가 터지는 경우 새어 나오는 클레이와 슬라임은 아이의 눈과 입에 들어가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말랑이를 거래한다고?

말랑이의 인기는 이를 거래하는 게임이 등장할 정도다. ‘말랑이 거래’라고 불리는 이 게임은 아이들 사이에서 SNS와 틱톡을 중심으로 널리 퍼지고 있다. 각자 자신이 거래하고 싶은 말랑이를 게임판 위에 올려놓고 버튼을 눌러 상대방에게 의사를 전달하는 방식이다. V 버튼은 거래 승인, X 버튼은 거래 취소, + 버튼은 추가 요청을 의미한다. 말랑이 게임을 통해 아이들은 장난감을 교환하는 문화를 경험하고, 손해와 이익이라는 개념도 배울 수 있다. 

 

이건 꼭 있어야해! 필구 말랑이 5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4-sample.jpg

© 노루잡화점

만두 말랑이

말랑이라고 했을 때, 제일 먼저 떠오르는 장난감. 동그란 형태와 커다란 크기로 말랑이 특유의 촉감을 느끼기 좋아 인기가 많다. 진짜 왕만두라고 착각할 정도로 실제와 닮은 형태와 찜기 안에 들어있는 아이디어가 더해져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도 좋아한다.
가격 3,400원 문의 https://smartstore.naver.com/noruu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5-sample.jpg

© 드올리

찐득볼

슬라임으로 만드는 찐득볼은 말랑이와 달리 점성이 있어 쫀득한 질감을 가진다. 게다가 표면이 끈적거려서 다른 물체에도 잘 붙는다. 그래서 아이들은 찐득볼끼리 붙이거나, 벽에 던지면서 놀기도 한다.
가격 8,900원 문의 https://smartstore.naver.com/goodsons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6-sample.jpg

© 당신의공간

심쿵란

촉감은 만두 말랑이와 비슷하지만, 계란을 닮아 한 손에 쏙 들어오는 크기로 또 다른 매력을 지닌 말랑이다. 심쿵란은 재질과 형태가 다양한데, 투명한 실리콘 안에 노른자처럼 생긴 공을 넣어 껍질을 깬 계란처럼 보이는 것도 있고, 슬라임으로 만들어 끈적거리는 질감을 가진 것도 있다.
가격 15,900원 문의 https://smartstore.naver.com/dangdande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7-sample.jpg

© 모두의 마트

까꿍 다람쥐

통나무 부분을 누르면 숨어있던 다람쥐가 튀어나오는 장난감. 말랑이와 다른 구조이지만, 고무의 말랑거리는 촉감과 반복적인 손 움직임을 유도한다는 점에서 스퀴시 장난감에 속한다. 말랑이처럼 터질 염려가 없고, 터진다고 해도 안의 내용물이 묻을 걱정도 없다.
가격 3,800원 문의 https://smartstore.naver.com/everyonemart 

 

/upload/best/article/202107/thumb/48516-459128-sample.jpg

이미지 출처 : 콩나물상사

당근 주물럭

당근에 귀여운 눈, 코, 입이 그려져 있어서 작은 캐릭터 인형 같은 말랑이다. 각 당근마다 다른 표정이 그려져 있다는 점이 포인트다. 아이들은 손으로 주무르거나 늘리면서 당근의 표정을 변하게 만드는데, 이에서 재미를 느낀다고 한다.
가격 1,780원 문의 https://smartstore.naver.com/kongnamual 

손으로 쥐었다 폈다 하며 가지고 노는 장난감 말랑이는 푸시팝 팝잇과 함께 아이들이 열광하는 아이템이다. 심지어 말랑이를 가지고 게임하는 영상은 조회수가 200만이 넘을 정도. 과연 말랑이의 매력이 뭐길래 이리 인기가 많은 걸까?

Credit Info

에디터
허영은
이미지
각 제품 스마트스토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