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ECH MORE+

HOW COME?

11월 신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UpdatedOn November 01,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68-470320-sample.jpg

GOPRO HERO 10 Black

업그레이드된 고프로는 세상을 더 넓고 선명하게 담는다. 전부 향상된 칩 덕분이다. 히어로10 블랙에는 GP2 칩이 탑재됐다. 전작인 히어로9 블랙보다 2배 높은 프레임 속도와 부분 톤 매핑, 3D 노이즈 감소, 수평 조절을 통한 안정화, 최대 30% 빠른 와이파이 전송 속도가 달라진 점이다. 강력한 프로세서는 불가능한 것들을 실현시킨다. 이미 충분히 선명한 고해상도 영상을 촬영했지만, 이제는 더 또렷하고 안정적인 영상을 촬영할 것이다. 한편 이미지 센서는 23.6MP 해상도로 GP2 칩과 조합되어 매끄럽고 섬세한 영상을 만든다. 보다 선명한 슬로모션도 가능하다. 최대 해상도는 5.3K 60프레임이다. 4K 해상도에서는 120프레임을 지원한다. 가슴팍에 부착한 자그마한 액션캠치고 놀라운 성능이다. 가장 많이 사용할 2.7K 해상도에서는 최대 240프레임 촬영이 이루어진다. 동영상 촬영 시 부분 톤 매핑과 3D 노이즈 감소는 노을 질 때와 같은 저조도 환경에서 뛰어나다. 가격 69만9천원.

Q 백업은 쉬워?
A 해상도가 향상된 만큼 파일도 커진다. 큰 파일의 빠르고 효율적인 전송을 위해 히어로10 블랙은 클라우드 연결성이 강화됐다. 구독 서비스를 사용하면 해상도 무제한 클라우드 백업도 이루어진다. 카메라를 충전하는 동안 영상이 클라우드에 자동으로 업로드된다. 카메라의 작은 액정을 보며 파일을 일일이 백업하는 수고로움을 덜었다.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68-470317-sample.jpg

PHILIPS Hue Play

그동안 왜 텔레비전 뒤에 백라이트를 설치할 생각을 못 했을까. 쓸 만한 백라이트가 없어서 그랬을 것이다. 필립스 휴 플레이를 사용하면 모니터 뒤에 조명이 꼭 필요하다는 것을 체감한다. 필립스 휴 플레이는 가로 43mm 세로 254mm의 손바닥 크기 조명이다. 바 형태로 뒷면은 깔끔하고, 꼬리처럼 긴 케이블이 달려 있다. 케이블은 전용 전원 공급 장치에 연결한다. 필립스 휴 플레이는 모니터 뒤에 설치해 벽면에 조명을 반사시켜 사용하거나, 바닥에 눕혀 사용하거나, 모니터와 같은 방향으로 설치할 수도 있다. 방향을 어떻게 하는지는 사용자 취향이다. 조명은 1천6백만 가지 색상을 표현한다. 전용 앱을 이용해 모니터나 TV와 페어링하면 모니터에 나오는 색상을 실시간으로 표현한다. 액션영화나 게임같이 색감이 지속적으로 변하는 경우에도 곧잘 따르며 깊은 몰입감을 선사한다. 가격 7만9천원.

Q 단독 조명으로도 쓸 만해?
A 필립스 휴 플레이의 장점은 화면의 색감과 비슷한 색을 실시간으로 표현하는 것이다. 앱에서는 다양한 환경에 맞는 색상을 제안한다. 사바나의 일몰, 적도의 석양, 북극 오로라 등 자연 색상을 표현한 항목이 있다. 독서나 집중, 야간 조명 등 일상에 필요한 분위기도 연출할 수 있다. 조명 모드를 바꾸는 건 무척 쉽고, 어느 환경에서나 효과적이다.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68-470318-sample.jpg

SENNHEISER CX PLUS TW

젠하이저의 무선 이어폰이 업그레이드됐다. CX PLUS TW는 전작 CX TW 에 편의 기능이 더해진 모델이다. 외부 소음을 제거하는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과 주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트랜스 페어런트 히어링 기능이 탑재됐다. 음악에 집중하고 싶을 때나 대화가 필요한 순간, 공공장소에서 방송을 들어야 할 때 유용하다. 이어폰을 착용하거나 벗는 것을 인식하는 스마트 일시정지 기능이 추가됐다. 이어폰을 착용하면 자동 재생이 이루어지고, 벗으면 자동으로 정지된다. 사운드는 7mm 고감도 다이내믹 드라이버가 담당한다. 진동판에 전송된 음향 신호를 정밀하게 제어하는 트루 레스폰스 기술을 적용해 스테레오 사운드가 풍성하고 균형감 있다. 무선 연결은 블루투스 5.2를 지원하며, SBC, AAC, aptX 코덱과 함께 비트레이트를 조정하는 aptX 어댑티브 코덱도 새로 적용했다. 영화나 드라마, 게임을 이용할 때 사운드 현상이 없다. 한 번 충전하면 8시간 사용 가능하며, 충전 케이스를 사용하면 최대 24 시간 사용 가능하다. 가격 19만9천원대.

Q 감도 조절도 가능해?
A 젠하이저의 전용 앱 스마트 컨트롤에선 사용자 취향에 맞게 이퀄라이저를 조절할 수 있다. 특히 CX PLUS TW에는 저음이 강조된 베이스 부스트 이퀄라이저가 탑재됐다. 저음역대를 강조하면 사운드가 더욱 풍성해진다. 맞춤형 터치 컨트롤 설정을 통해 기본 조작법과 노이즈 캔슬링, 트랜스 페어런트 히어링 기능 등도 사용자 입맛에 맞게 설정할 수 있다.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68-470319-sample.jpg

SAMSUNG Bespoke Jet Bot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평범한 로봇청소기가 아니다. 집 안을 감시하고 문제가 발생하면 사용자에게 알림을 주는 경비 노릇도 톡톡히 하는 빈집의 수호자이자, 반려동물의 단짝이다. 로봇청소기 기능은 꽤 훌륭하다. 문턱 정도는 가볍게 넘나드는 기동성을 갖췄고, 카펫이나 마루 등 소재에 국한되지 않고 어느 환경에서나 강력한 흡입력으로 먼지를 제거한다. 라이더 센서를 장착해 집 구조를 스캔하고, 스스로 지도를 만들어 집 구조 기반으로 최적의 동선과 영역을 생각하며 효율적으로 청소한다. 사물 이미지 1백만 장을 학습한 사물 인식 카메라와 물체를 입체적으로 감지하는 3D 센서로 장애물을 명확히 구분할 줄도 안다. 수건이나 양말, 전선, 반려동물 배설물 같은 건 물론이고 1cm의 작은 사물까지도 감지하고 피한다. 전면 삼각 범퍼에는 브러시와 거리감지 센서, 전동 휠이 들어 있다. 빅스비가 적용되어 사람 말도 알아듣고 대화도 가능하다. 청소를 마친 뒤에는 청정 스테이션으로 복귀해 충전과 동시에 먼지통을 자동으로 비운다. 그러니까 사람이 할 일은 없다. 이따금 말을 거는 것 정도. 가격미정.

Q 반려동물과의 궁합은 어때?
A 삼성 스마트싱스 앱에서 반려동물 특화 서비스 스마트싱스 펫을 제공한다. 비스포크 제트 봇 AI에 장착된 카메라로 반려동물 상태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반려동물이 짖거나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는 등 이상 행동을 하면 사용자에게 알려준다. 또 반려동물이 놀라지 않도록 무소음으로 이동하며 반려동물을 찾아다닌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나현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독보적 웹툰 : 김송
  • 2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 3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4
    집 안을 가득 채우는 향
  • 5
    판교의 랜드마크

RELATED STORIES

  • TECH

    관리의 시대

    뷰티와 전자제품에 관심 좀 있다면 이제는 전기면도기가 아니라 뷰티 디바이스.

  • TECH

    11월의 테크 신제품

    11월 신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10월의 테크 신제품

    10월 신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9월의 테크 신제품

    9월 신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HOW COME?

    8월 신제품에 대한 사소한 기대.

MORE FROM ARENA

  • REPORTS

    아재의 매력

    혹자는 배우 이성민을 ‘미중년’이라 부르지만 그런 낯간지러운 표현을 쓰고 싶진 않다. 그는 고집스럽게 연기하고, 끊임없이 자신을 돌아보며, 부인과 딸 얘기에 미소 짓는 매력적인 ‘아재’다.

  • FEATURE

    2021년 텐트폴의 향방은?

    한국 첫 우주 SF 영화 <승리호>는 결국 극장 대신 넷플릭스를 택했고, 공개 이틀째 전 세계 스트리밍 1위를 달리는 중이다. 코로나19가 덮친 황량한 극장과 문전성시를 이루는 넷플릭스 사이에서 투자배급사의 고민이 깊어져만 가는 2021년, 박찬욱, 최동훈, 류승완, 김태용 등 어마어마한 스타 감독들의 신작이 줄줄이 대기 중이다. 이 영화들, 다 어디로 갈까? 한국 영화 산업은 다시 힘을 받을 수 있을까? 그 방향성은 어디로 향할까? <씨네21> 김성훈 기자가 산업 관계자들을 취재하며 올해 텐트폴의 향방을 가늠해보았다.

  • INTERVIEW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기훈

    커피 향에는 시간과 노고가 담긴다. 농부의 땀부터 생두를 선별하고 볶아 상품으로 만드는 이들의 가치관까지. 남다른 커피를 세상에 알리는 전 세계 커피 마스터들의 커피 철학을 옮긴다.

  • ARTICLE

    시간을 돌려서

    해가 바뀌었다는 건, 또 한 살을 먹었다는 것. 어느새 비껴간 세월을 조금이나마 회복시켜주는 3단계 안티에이징.

  • SPACE

    서울의 과일 카페 4

    무더운 여름 갈증을 해소시켜줄 서울의 과일 카페 4곳.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