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SPACE ODYSSEY

우주를 유영하는 문페이즈 워치 6.

UpdatedOn October 17,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6-sample.jpg

OMEGA

달을 향한 오메가의 사랑을 보여주는 시계. 우주를 수놓은 별처럼 반짝이는 다이얼은 블루 어벤추린 글라스로, 6시 방향 문페이즈 주변은 18캐럿 세드나 골드로 만들었다. 탁월한 항자성을 입증받은 마스터 크로노미터로 초침에는 빨간색으로 포인트를 줬다. 스피드마스터 문페이즈 크로노그래프 44.25mm 블루 사이드 오브 더 문 1천7백만원대 오메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7-sample.jpg

IWC

12시 방향에 위치한 두 개의 문페이즈는 남반구와 북반구에서 포착한 다양한 달의 경로를 반사된 모습으로 보여준다. 실제 달의 주기와 오차가 거의 없을 정도로 정확하며, 두 개의 달 주변엔 별이 가득한 우주를 재현했다. 포르투기저 퍼페추얼 캘린더 4천8백90만원 IWC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5-sample.jpg

BLANCPAIN

블랑팡의 상징인 익살스러운 표정의 문페이즈가 돋보이는 시계. 요일과 날짜는 물론 월과 윤년까지 표시하는 정확성을 갖췄다. 8일간의 파워리저브를 제공하며, 특정 시간에 상관없이 시간 조정 가능한 ‘언더 러그 코렉터’ 특허 기술을 적용했다. 빌레레 퍼페추얼 캘린더 6천9백만원대 블랑팡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4-sample.jpg

MONTBLANC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스타 레거시는 미네르바의 유산과 몽블랑이 20세기 초 제작했던 포켓 워치에서 영감받은 컬렉션이다. 양파 모양 크라운과 엠블럼, 스타 기요셰 패턴이 그 증거. 잎사귀 모양의 블루 핸즈와 푸른색 문페이즈에 존재감을 발휘하는 골드 컬러 달을 배치했다. 스타 레거시 문페이즈 5백58만원 몽블랑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2-sample.jpg

A.LANGE & SÖHNE

블랙 다이얼과 대조적인 큼지막한 화이트 색상의 커다란 날짜창이 가독성을 높여준다. 6시 방향의 문페이즈에는 8백52개의 별이 장식됐다. 72시간의 파워리저브와 스톱 세컨즈 기능을 탑재한 스몰 세컨즈가 돋보인다. 삭소니아 문페이즈 4천만원대 랑에 운트 죄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24-468783-sample.jpg

JAEGERLECOULTRE

군더더기 없는 절제미와 우아함을 살렸다. 새로운 페트롤리움 블루 다이얼은 짙은 우주를 닮았고, 더 커진 날짜 인디케이터와 핸즈는 향상된 가독성을 제공한다. 정교하게 세팅된 문페이즈 주변으로 빛나는 별이 장식됐다. 70시간의 파워리저브를 지원한다. 마스터 울트라 씬 문 1천3백40만원 예거 르쿨트르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박원태

2021년 10월호

MOST POPULAR

  • 1
    SEE YOU AGAIN
  • 2
    ART OF CRAFTSMANSHIP
  • 3
    Metaverse Love
  • 4
    NEW 1858
  • 5
    The Calm Sea

RELATED STORIES

  • WATCH

    NEW 1858

    정통 미네르바 시계 정신을 계승한 몽블랑 1858 컬렉션.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워치스 앤 원더스 제네바 2022’에서 선보인 신제품 중에서 새로운 탐험 정신으로 확장된 몽블랑 1858 컬렉션의 세 가지 모델을 살펴봤다.

  • WATCH

    Top Gun Series

    IWC는 2022년에도 파일럿 워치에 집중한다. 간결한 디자인과 파일럿 워치의 기능에 충실해온 탑건 컬렉션은 디자인과 기술력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네 가지 신제품과 함께 더욱 대담한 정체성을 드러낼 것.

  • WATCH

    아들이 고른 스마트한 시계 3

    이제 손목에도 카네이션 달아 드려야겠어요.

  • WATCH

    Watches and Wonders 2022

    마침내 온라인 플랫폼을 벗어나 다시 제네바에서 열린 워치스 앤 원더스에 소개된 쟁쟁한 신제품들 중 주목할 만한 열 개의 시계를 골랐다.

  • WATCH

    Greenish

    완연한 봄의 신록을 입은 그린 다이얼 워치 6.

MORE FROM ARENA

  • FASHION

    체인 아이템 여덟 개

    이번 시즌 더 견고하게 얽히고설킨 체인 아이템 여덟.

  • REPORTS

    재미있어서

    뮤지션이었고, 나이트클럽 사장이었으며, 2000년대 이후 전 세계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 디자이너, 톰 딕슨이 10 꼬르소 꼬모 청담에서 전시 <Yesterday, Today, Tomorrow>를 연다. 어제, 오늘, 내일에 관한 그의 첫 전시다.

  • FASHION

    WAY BACK HOME

    익숙한 풍경 앞에 몸도 마음도 한없이 느슨해지는 그곳.

  • WATCH

    주얼리와 시계의 믹스 매치

    형형색색 주얼리와 시계의 범상치 않은 믹스 매치.

  • FEATURE

    마라와 흑당이 대결하는 동안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