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그 남자네 집: 뮤지션 픽보이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UpdatedOn December 04, 2020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681-435557-sample.jpg

QUESTION
1 올해 어떻게 보냈나?
2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아졌는데 라이프스타일에 변화가 있었나?
3 집에서 가장 좋아하는 공간은?
4 당신의 취향을 드러내는 소지품은?
5 특별히 아끼는 이유가 있나?
6 지금 당장 인테리어를 위해 사고 싶은 물건이 있다면?
7 연말 계획은?


픽보이 뮤지션

1 앨범도 발표하고 종종 방송 활동도 하고…. 생각해보니 이것저것 많은 일들이 있었던 것 같다. 그래도 매년 이맘때쯤 한 해를 돌아보면 아쉬움이 더 크다. 내년엔 더욱 열심히 살겠노라 다짐한다.
2 최근 들어 부쩍 건강에 관심이 높아졌다. 비타민과 건강 보조식품을 챙겨 먹음은 물론 운동도 꼬박꼬박 하고 있다.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져 홈 트레이닝을 하기 위해 여러 장비도 구비했다.
3 일이 없을 땐 침대를 거의 벗어나지 않는다. 침대에서 게임 하고 책 읽고 음악 관련 유튜브 영상도 본다. 아마 다가올 겨울엔 더욱 침대와 한 몸이 되지 않을까? 이불 밖은 위험하니까.
4 향과 관련된 모든 걸 향유하고 아낀다. 향수는 물론 빨래할 때 사용하는 섬유유연제와 실내에 피우는 향까지.
5 향에 예민한 편이다. 운동 뒤나 스케줄 중간중간에도 신경을 쓴다. 집에서도 향을 자주 피워놓는데 기분 전환에 향만큼 좋은 것도 없다.
6 액자나 오브제로 공간을 채워가고 있다. 액자 하나만 있어도 집 안 분위기가 달라진다. 모아둔 액자를 어느 곳에 배치할지 고민해봐야겠다.
7 연말이라고 들떠 특별한 시간을 갖진 않고 평소처럼 음악 작업하고 운동하며 보낼 것 같다. 물론 좋은 향과 함께.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이우정

2020년 12월호

MOST POPULAR

  • 1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2
    황민현, “<환혼> 대본 읽고 단숨에 매료돼”
  • 3
    몽클레르 X 황민현
  • 4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 5
    권율, “평정심을 유지하려 노력해”

RELATED STORIES

  • INTERVIEW

    얼터너티브 케이팝 그룹 바밍타이거, 청명한 콘셉트의 화보와 멤버 별 인터뷰 공개 미리보기

    <섹시느낌(feat. RM of BTS)>에 대한 바밍타이거 멤버 별 인터뷰 공개

  • INTERVIEW

    정진운, “<오! 마이 고스트> 어떻게 재밌게 보여줄까 고민해”

    배우 정진운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서현, “안전한 선택만 하고 싶진 않아”

    배우 서현의 관능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권율, “평정심을 유지하려 노력해”

    배우 권율, 청량한 매력의 화보 미리보기

  • INTERVIEW

    원진아&유병재, "<유니콘>은 무언가를 계속 시도하고 시작하는 사람들의 이야기"

    배우 원진아와 유병재 작가, 유쾌한 무드의 화보와 담백한 인터뷰 미리보기

MORE FROM ARENA

  • REPORTS

    아파트의 기억

    1980년대생 아파트 키드들이 작은 출판물을 내기 시작했다. 재건축 대열에 들어 사라질 운명에 놓인 고향에 관한 기록이다.

  • FILM

    발렌티노 2022 SS 컬렉션 라이브 스트리밍

    2021년 10월 2일 오전 3시 30분, 파리에서 열리는 발렌티노의 2022 SS 패션쇼, ‘발렌티노 랑데부 컬렉션’을 생중계로 만나보세요.

  • LIFE

    친환경적인 행동을 디자인하다

  • LIFE

    스페이스 오디티

    뉴미디어가 언급된 것은 몇 해 전 일이다. 이제 뉴미디어는 기존 미디어와 어깨를 견주는 규모로 성장했다. 시사, 정치, 사회,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하게 전개되고 있는 뉴미디어 시장을 보며 의문이 솟았다. 밀레니얼 세대가 뉴스에 바라는 것은 무엇일까. 그들이 뉴미디어를 구독하는 이유는 또 무엇일까. 새로운 세대의 미디어는 어떻게 변화하고 또 달라질까. 뉴미디어를 만드는 사람들에게 물었다.

  • FEATURE

    HIP OF THE YEAR 41~50

    힙이란 무엇인가. 2019년 <아레나>는 힙하다는 곳들을 찾아다녔고, 힙한 사람들을 만났으며, 힙한 삶을 취재했다. 열한 권의 책을 만들고, 연말이 되어서야 겨우 ‘힙’의 함의를 이해하게 됐다. 우리가 올해 보고 느낀 가장 ‘힙’한 것들을 꼽았다. 지금도 힙이 한철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