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Henney’s Signature

맥도널드 시그니처 버거의 모델이 된 다니엘 헤니와의 하루

UpdatedOn April 28, 2017

3 / 10
/upload/arena/article/201704/thumb/34431-228046-sample.jpg

흰색 저지 소재 톱 릭 오웬스, 녹색 와이드 팬츠·감색 화살표 프린트 벨트 모두 랑방 제품.

흰색 저지 소재 톱 릭 오웬스, 녹색 와이드 팬츠·감색 화살표 프린트 벨트 모두 랑방 제품.

 

데님 셔츠 랑방 스포츠, 데님 부츠컷 팬츠 미쏘니 제품.

 

흰색 니트 피케 티셔츠 벨루티, 흰색 팬츠 로드앤테일러 제품.

 

감색 턱시도 까날리, 흰색 턱시도 셔츠·보라색 커프링크스 톰 포드, 검은색 실크 타이 루이 비통 제품.

 

짙은 회색 재킷·흰색 셔츠·짙은 회색 니트 타이·실크 포켓치프 모두 톰 포드, 크롭트 팬츠 로에베 by 10 꼬르소 꼬모, 보잉 선글라스 레이밴 by 룩소티카 코리아, 흰색 양말·검은색 슈즈 모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다니엘 헤니가 맥도날드 시그니처 버거를 만났다.

다니엘 헤니가 맥도날드 시그니처 버거를 만났다.

 

http://smlounge.co.kr/arena/article/34433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reative Director 성범수

2017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10월호 커버를 장식한 황민현
  • 2
    서현, “안전한 선택만 하고 싶진 않아”
  • 3
    얼터너티브 케이팝 그룹 바밍타이거, 청명한 콘셉트의 화보와 멤버 별 인터뷰 공개 미리보기
  • 4
    당신의 마지막 내연기관차는 무엇일까
  • 5
    2023 S/S 패션위크 리뷰 #1

RELATED STORIES

  • FASHION

    New Sensation

    신비롭고 몽환적인 파티 현장, 그 속에 흘러넘치는 새로운 보테가 베네타식 감각적 아름다움.

  • FASHION

    노상현과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만들어낸 우아한 시간

    브루넬로 쿠치넬리의 데일리 럭셔리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소화한 노상현의 면면.

  • FASHION

    낯선 실루엣의 코트들

    난데없이 비가 쏟아지던 날, 막다른 길에서 마주한 낯선 실루엣.

  • FASHION

    남자의 우아함을 담은 화보

    대담하고 고혹적인 남자들의 우아함이란.

  • FASHION

    장르불문 10개의 헤드기어

    장르 불문 열 개의 헤드기어를 쓴 포트레이트와 태도 사이.

MORE FROM ARENA

  • FASHION

    셔츠라는 이름으로

    간편하게 호사스러운 기분을 내는 데 셔츠 쇼핑만 한 게 없다. 매일 입어도 지겹지 않은 티셔츠부터 기본 중의 기본이면서 이번 시즌 화두인 데님 셔츠, 모자랑 함께 쓰면 더 귀여운 후디와 스웨트 셔츠, 클래식과 캐주얼 사이의 화이트와 줄무늬 셔츠, 그리고 폴로 셔츠와 볼링 셔츠까지. 4월에 주야장천 입고 싶은 ‘셔츠’들을 골랐다. 보기만 해도 마음이 흡족해지고 잠잠했던 물욕이 스멀스멀 깨어날 거다.

  • INTERVIEW

    靑春 청춘

    디에잇의 내면에는 여리고 순수하지만 강인한 소년이 있다. 자신을 사랑하고 아낄 줄 아는 소년 디에잇은 꽃이 피는 순간을 기다리고 있다.

  • LIVING

    [How-to] Double Clip

    그동안 주머니 안쪽에서 뚱뚱한 지갑을 주섬주섬 꺼내 들었나요? 폼 안 나게 말이죠. 좀 더 심플해집시다. 매끈하고, 가볍습니다. 브라스 소재로 중후한 멋도 납니다. 20장의 지폐와 더불어 6장의 카드까지 수납 가능해 '더블 클립'이라 불립니다.

  • FEATURE

    재발견 말고 또 발견, 유희열

    JTBC <싱어게인>은 보석 같은 무명 가수에 대해 생각하게 해주었다. 심사위원석 한가운데 자리를 차지한 유희열이 유독 돋보였다. 그는 어떤 안목을 가졌길래, 어떻게 선택하길래 보석들을 캐내는 걸까 하고. 감각적이고 지적인 사람인 건 워낙 잘 알려진 사실이지만, <싱어게인>을 보면서 진작 재발견된 유희열을 또 발견하게 됐다. 그가 궁금해졌다.

  • INTERVIEW

    배우 박정민

    영화 <사바하> <타짜: 원 아이드 잭> <시동> 그리고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까지. 박정민은 2019년 3편의 영화를 선보였고, 현재 차기작을 촬영 중이다. 산문집을 내기도, 책방을 열기도 했다. 2019년을 이보다 자신 있게 보낸 배우가 있을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