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OOD

쓱쓱 비벼 크게 한 입

이색 비빔밥 레시피

On March 12, 2018 0

큼직한 양푼에 뜨끈한 밥과 함께 냉장고 속 갖은 반찬을 넣어 화끈하게 비벼 먹는 이색 비빔밥 4가지.

상큼 진미볶음 비빔밥

재료(2인분)
밥 2공기, 진미볶음·콩나물·돌나물 1컵씩, 달래 15줄기, 식초·참기름 ½큰술씩, 매실액 1큰술, 상추 4장, 김 가루 ½컵, 달걀 2개, 레몬 고추장(고추장 2큰술, 매실액 1큰술, 레몬즙 ½개분, 다진 마늘 1작은술), 소금 약간, 식용유 적당량

만들기
1_분량의 레몬 고추장 재료를 섞는다.
2_진미볶음과 달래는 3cm 길이로 자른다.
3_②에 식초, 매실액, 참기름을 넣고 무친다.
4_콩나물은 소금을 넣은 끓는 물에 2분간 데친 다음 찬물에 헹군다.
5_상추는 굵직하게 채 썬다. 돌나물은 한입 크기로 뗀다.
6_그릇에 밥과 모든 재료를 담고 갓 부친 달걀프라이를 올린다. 김 가루를 뿌리고 레몬 고추장을 곁들인다.

TIP 진미볶음과 달래를 상큼하게 무쳐 고명으로 올린 비빔밥. 고추장에도 레몬즙을 넣어 상큼한 맛을 더했다. 매실액이 없으면 올리고당을 사용해도 된다.

 

 

달큰 연근조림 비빔밥

재료(2인분)
밥 2공기, 연근조림 10조각, 다진 파 ⅓대분, 달걀 2개, 두부 ½모, 새싹채소 1컵, 간장 소스(간장 5큰술, 설탕·배즙·맛술·물 2큰술씩), 소금·후춧가루 약간씩, 식용유 적당량

만들기
1_냄비에 분량의 간장 소스 재료를 넣고 한소끔 끓인 다음 식힌다.
2_연근조림은 한입 크기로 썬다.
3_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다진 파를 볶다 매운 향이 돌면 연근조림을 볶고 건진다.
4_③의 팬에 다시 식용유를 두르고 푼 달걀과 으깬 두부를 따로 볶아 보슬보슬하게 소보로로 만들고 소금과 후춧가루로 간한다.
5_그릇에 밥과 모든 재료를 담고 간장 소스를 곁들인다.

TIP 달걀과 두부를 바짝 볶으면서 물기를 날려 소보로로 만드는 것이 포인트. 연근조림과 간장 소스의 달큰한 맛이 좋아 술술 넘어가는 비빔밥이다.

 

 

고소 깻잎무침 비빔밥

재료(2인분)
밥 2공기, 깻잎무침 10장, 들기름 1큰술, 느타리버섯 2송이, 양파 ⅓개, 베이컨 6장, 봄동 ½통, 봄동 양념(간장·매실액·식초·들기름 1큰술씩, 멸치액젓 ½큰술, 다진 마늘 1작은술, 소금 ½작은술), 달걀노른자 2개분, 소금·후춧가루 약간씩, 식용유 적당량

만들기
1_깻잎무침은 속을 털어내고 물에 헹군 다음 물기를 짠다. 듬성듬성 썰고 들기름에 버무린다.
2_느타리버섯은 밑동을 잘라 가닥씩 뗀다.
3_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느타리버섯을 볶은 다음 소금과 후춧가루로 간한다.
4_양파는 채 썬다. 베이컨은 한입 크기로 썰어 달군 팬에 바삭하게 굽는다.
5_봄동은 한입 크기로 썰고 분량의 양념에 무친다.
6_그릇에 밥과 모든 재료를 담고 달걀노른자를 올린다.

TIP 짭조름한 깻잎을 들기름에 무쳐 고소한 맛을 더한다. 삼겹살도 좋고 시판 베이컨을 곁들여 보다 든든하고 고소한 비빔밥으로 즐긴다. 매콤한 맛을 원한다면 소량의 고추장을 곁들인다.  

 

 

바삭 멸치볶음 비빔밥

재료(2인분)
밥 2공기, 멸치볶음·모둠 견과류 1컵씩, 시금치 ½단, 시금치 양념(다진 마늘·참기름 1작은술씩, 소금·후춧가루 약간씩), 당근 ⅓개, 애호박 ½개, 달걀 2개, 간장 소스(간장 5큰술, 설탕·배즙·맛술·물 2큰술씩), 소금·후춧가루 약간씩, 식용유 적당량

만들기
1_냄비에 분량의 간장 소스 재료를 넣고 한소끔 끓인 다음 식힌다.
2_중간 불로 달군 팬에 모둠 견과류를 볶는다.
3_②를 건져낸 팬에 멸치볶음을 넣고 2분간 볶는다.
4_시금치는 밑동을 잘라내고 끓는 물에 살짝 데친다. 물기를 짜고 분량의 양념에 무친다.
5_당근은 채 썰고 애호박은 반달 모양으로 썬다. 각각 식용유를 두른 팬에 볶고 소금과 후춧가루로 간한다.
6_그릇에 밥과 모든 재료를 담고 갓 부친 달걀프라이를 올린다. 간장 소스를 곁들인다.

TIP 냉장고 속 멸치볶음을 한 번 더 볶아 비린내를 제거하고 바삭한 식감을 더한다. 빨간 양념의 멸치볶음에는 간장 소스 대신 고추장 소스를 더하면 궁합이 좋다.

큼직한 양푼에 뜨끈한 밥과 함께 냉장고 속 갖은 반찬을 넣어 화끈하게 비벼 먹는 이색 비빔밥 4가지.

Credit Info

기획
이경현 기자
사진
안종환
요리와 스타일링
밀리

2018년 3월

이달의 목차
기획
이경현 기자
사진
안종환
요리와 스타일링
밀리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