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인물

Make Moves

On June 21, 2017 0

말려 올라간 입꼬리, 박자를 타는 발끝. 어느 날 오후에 만난 소녀시대 효연. 그녀의 이유 있는 즐거운 움직임.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6/thumb/34907-236132-sample.jpg

라이더 재킷, 밴딩 브라 톱, 시스루 톱 모두 디올(Dior). 이어링 어나더플래닛(Another Planet).

라이더 재킷, 밴딩 브라 톱, 시스루 톱 모두 디올(Dior). 이어링 어나더플래닛(Another Planet).

재킷, 스커트, 니트 톱, 웨지 힐, 이어링 모두 H&M.

재킷, 스커트, 니트 톱, 웨지 힐, 이어링 모두 H&M.

재킷, 스커트, 니트 톱, 웨지 힐, 이어링 모두 H&M.

톱, 팬츠 모두 펜디(Fendi). 이어링 렉토(Recto).

톱, 팬츠 모두 펜디(Fendi). 이어링 렉토(Recto).

톱, 팬츠 모두 펜디(Fendi). 이어링 렉토(Recto).

"2년 전에 『Hyo Style』이란 책을 냈어요.
책을 준비하면서 패션·뷰티에 더욱 관심을 갖게 되었고,
그 후로 새로운 스타일에 도전하길 즐기게 됐죠.
처음 ‘레드 립’을 바르던 순간의 짜릿함을 느끼면서 말이에요."

크롭트 톱, 스커트 모두 포츠1961(Ports 1961). 이어링 앤아더스토리즈(& Other Stories).

크롭트 톱, 스커트 모두 포츠1961(Ports 1961). 이어링 앤아더스토리즈(& Other Stories).

크롭트 톱, 스커트 모두 포츠1961(Ports 1961). 이어링 앤아더스토리즈(& Other Stories).

니트 톱 자라(Zara). 스커트 보필 by 네타포르테(Beaufille by Net-A-Porter). 힐 지미추(Jimmy Choo). 이어링 어나더플래닛(Another Planet).

니트 톱 자라(Zara). 스커트 보필 by 네타포르테(Beaufille by Net-A-Porter). 힐 지미추(Jimmy Choo). 이어링 어나더플래닛(Another Planet).

니트 톱 자라(Zara). 스커트 보필 by 네타포르테(Beaufille by Net-A-Porter). 힐 지미추(Jimmy Choo). 이어링 어나더플래닛(Another Planet).

"싱글 앨범을 준비하면서 가장 중점을 둔 것은 바로 ‘효연다움’이에요.
소녀시대 무대에선 보여주지 못한 저만의 음악과 노래,
그리고 퍼포먼스를 보여드리기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고 있죠.
올여름 ‘핫’하게 돌아올 무대가 저도 기다려져요!"

캐미솔 톱, 레더 스커트 모두 에스카다(Escada). 초커 젤라시(Jealousy).

캐미솔 톱, 레더 스커트 모두 에스카다(Escada). 초커 젤라시(Jealousy).

캐미솔 톱, 레더 스커트 모두 에스카다(Escada). 초커 젤라시(Jealousy).

촬영 내내 즐거워 보였어요. 오늘 기분을 점수로 환산한다면?
만점이오! 예쁜 옷을 입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요. 옷이 마음에 들면 촬영할 때는 물론이고, 연습할 때도 더 기쁜 마음으로 하게 되죠. 오늘이 그런 날이에요.

사람들은 저마다 본인의 스타일이 있는데, 어떤 스타일을 선호해요?
예전엔 화려하고 컬러풀한 스타일의 옷을 좋아했어요. 원색 계열의 옷들을 과감하게 믹스 매치해서 스타일링했죠. 혹자는 ‘어떻게 저런 걸 시도할 수 있지?’라고 생각했을지도 몰라요(웃음). 요즘은 예전보다 톤 다운된 컬러나 스트라이프 같은 단순한 패턴이 더해진 스타일이 좋아요. 스트리트 스타일에 좀 더 세련되고 어른스러운 멋을 한 스푼 곁들인 느낌이랄까요?
비싼 옷을 걸쳐도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니면 멋있어 보이지 않거든요.

여전히 워커를 모으고 있나요? 최근 수집 중인 또 다른 패션 아이템이 있다면?
최근에 빠진 건 셔츠! 데님과 워커는 여전히 모으고 있어요. 물론 엄마는 왜 자꾸 비슷한 옷들을 모으느냐고 하지만요(웃음). 사실 모두 디테일이 다른 옷들이거든요. 셔츠의 체크 문양은 간격이나 컬러가 조금씩 다르고, 데님도 브랜드마다 컬러와 길이 및 촉감이 모두 다르죠.
그 하나하나의 디테일들이 모여 완전히 서로 다른 스타일을 만들어준다고 생각해요.

패션의 완성은 ‘몸매’라는 말이 있는데, 최근 새로운 운동에 빠졌다고 들었어요.
MMA(종합격투기)를 시작했어요. 사실 레슬링이나 MMA처럼 격렬하게 싸우는 경기는 보지 못했는데, 전신 운동에 좋다는 이야기를 듣고 도전했죠. 잘 빠지지 않던 부위의 살이 조금씩 빠지는 효과가 있더라고요. 이전에는 스키나 골프처럼 자연과 함께하는 운동이 좋았는데, MMA는 또 다른 매력이 있어요. 짧은 시간 동안 등이 흠뻑 젖을 정도로 땀을 흘리고 나면 보람도 있고, 무엇보다 에너제틱한 동작들을 배우는 재미가 남다르죠. 그래서 며칠 전에 10회권 더 연장했어요(웃음).

운동 말고 또 다른 취미가 있다면 뭐예요?
예전부터 데코 스티커를 꾸준히 모았어요. 팬들도 많이 알고 있는데, 제가 다이어리 꾸미는 걸 좋아하거든요. 굉장히 큰 테이블에 저만의 공간을 만들어놨죠. 스티커도 펼쳐놓고, 아끼는 펜들도 줄지어 나열해 놓은 채 하루의 일과를 정리하는 게 보통이에요. 단지 문제가 있다면 스티커들을 셀 수 없이 사놓고 아까워서 쓰질 못한다는 점이죠. 애지중지 보물처럼 모셔놨거든요. 안 쓰고 모아둔 펜들 중 굳어서 못 쓰게 된 것도 더러 있어요(웃음). 잘 꾸민 건 아니지만 꽤 아기자기하게 꾸민 것들도 있어서 언제 한 번 SNS에 공개하려고요.

최근 다양한 개인 활동을 했어요. 그중 가장 애착이 간 개인 활동은 어떤 거였나요?
<효연의 천만 라이크>가 특히 기억에 남아요. 팬들과 제 생활을 공개한다는 점이 굉장히 즐거웠거든요. 이전에 진행한 <효연의 백만 라이크>는 제 이야기를 중점적으로 했다면, <효연의 천만 라이크>는 저와 제 사람들의 이야기로 채워서 훨씬 다채로웠죠. 또 부담이 큰 만큼 열심히 임했던 건 <힛 더 스테이지>예요. 함께 출연한 다른 가수들 중 제가 제일 선배다 보니, 멋진 무대를 보여줘야 한다는 압박감이 컸거든요. 굉장히 열심히 임한 덕분에 좋은 결과도 따라와서 뿌듯했죠.

싱글 음원인 〈mystery〉로 보여준 첫 솔로 활동도 성공적이었죠.
제겐 잊지 못할 시간이에요. 무엇보다 솔로 활동이라는 게 그룹과는 참 다름을 느꼈죠. 3분의 무대를 혼자서 다 채운다는 중압감도 있었고, 혼자이기 때문에 더욱 신경 써야 할 부분들도 많았고요. 마치고 나니 아쉬움이 많이 남더라고요. 현재는 소녀시대를 기다리는 팬들이 지루하지 않도록 싱글 음원을 꾸준히 내고 싶다는 생각을 해요. 그래서 늘 준비가 돼 있는 사람이고 싶어요.

그래서인지 외적으로나 내적으로 관리에 열중하고 있단 느낌을 받아요.
솔로 활동 이후 확실히 더 관리하려고 노력 중이죠. 최근엔 영어 레슨도 시작했어요.
보컬 연습도 꾸준히 받고요. 차근차근 준비를 해놓으면 소녀시대 활동도, 솔로 활동도 더 완벽하게 할 수 있다는 사실을 잘 아니까요.
 

"올해가 소녀시대 데뷔 10주년이에요.
벌써 10년이 흘렀다니 믿기지가 않아요.
올해를 뜻깊게 보내기 위해 멤버들과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 주세요!"


10년 동안 그룹을 유지하기란 쉽지 않은데, 여전히 멤버들의 솔로 활동도 응원하며 팀워크를 지켜가는 모습이 인상 깊어요.
가끔 봐서 그런가(웃음)? 숙소 생활을 하며 24시간 함께했을 때 느끼지 못했던 애틋함을 느껴요. 우리는 서로 보는 것만으로도 마냥 좋거든요. 솔로 활동을 하면서 더 부각된 부분이기도 하죠. 음악 방송에 출연하면 주변 가수들은 그룹끼리 삼삼오오 모여 있는데, 저 혼자 덩그러니 남겨진 듯한 허전함이 있거든요. 멤버들이 그냥 옆에 있어주는 것만으로도 든든할 거 같았죠. 그래서 솔로 활동 후에 ‘소녀시대’가 보고 싶어서 단체 무대를 모니터링했는데 신기했어요. 화려한 퍼포먼스를 펼치는 우리가, 그리고 벌써 10년이라는 사실이오.

팬들이 완전체 활동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어요.
저도 기다리고 있어요. 하하. 무엇보다 10주년이라는 특별한 해이기 때문에 저 역시 기대하는 바가 커요. 뭔가가 있지 않을까요?
개인적으로는 다시 한 번 소녀시대의 해를 만들어보고 싶어요. 아, 물론 효연의 해도 함께한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요.

올여름을 핫하게 보낼 수 있는 효연만의 방법은 뭘까요?
핫한 여름에 계획 중인 저의 두 번째 솔로 음원을 들으며 올여름을 보내는 것은 어떨까요(웃음)?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 주세요!

 

톱, 팬츠, 샌들, 이어링 모두 H&M.

 

말려 올라간 입꼬리, 박자를 타는 발끝. 어느 날 오후에 만난 소녀시대 효연. 그녀의 이유 있는 즐거운 움직임.

Credit Info

2017년 6월

2017년 6월(총권 91호)

이달의 목차
CONTRIBUTING EDITOR
최한나
PHOTO
이영학
HAIR
유다
MAKEUP
구현미
STYLIST
김윤미
ASSISTANT
양지혜
STYLIST ASSISTANT
김채린, 박이화

2017년 6월

이달의 목차
CONTRIBUTING EDITOR
최한나
PHOTO
이영학
HAIR
유다
MAKEUP
구현미
STYLIST
김윤미
ASSISTANT
양지혜
STYLIST ASSISTANT
김채린, 박이화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