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이슈

우린 찍히는 거 말고 찍는 것도 잘해요

On April 13, 2017 0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4/thumb/34247-224986-sample.jpg

지난 2월 14일, 지미 펄론의 <더 투나잇 쇼 스타링>에 출연한 켄달 제너가 지미 펄론의 사진을 찍어주고 있다.

지난 2월 14일, 지미 펄론의 <더 투나잇 쇼 스타링>에 출연한 켄달 제너가 지미 펄론의 사진을 찍어주고 있다.

직접 촬영한 킴 카다시안의 딸 노스 웨스트의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켄달 제너.

직접 촬영한 킴 카다시안의 딸 노스 웨스트의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켄달 제너.

직접 촬영한 킴 카다시안의 딸 노스 웨스트의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켄달 제너.

지지 하디드가 직접 촬영한 베르수스 2017 S/S 캠페인 이미지.

지지 하디드가 직접 촬영한 베르수스 2017 S/S 캠페인 이미지.

지지 하디드가 직접 촬영한 베르수스 2017 S/S 캠페인 이미지.

 <v> 매거진과 함께 시크릿 포토 프로젝트를 시작한 지지 하디드. </v>

매거진과 함께 시크릿 포토 프로젝트를 시작한 지지 하디드.

매거진과 함께 시크릿 포토 프로젝트를 시작한 지지 하디드.

런웨이를 접수한 톱 모델들의 다음 커리어는 사진인 걸까? 지금 가장 핫한 모델인 켄달 제너와 지지 하디드가 카메라 앞에 서는 것에 만족하지 않고 직접 카메라를 들었다는 소식. 시작은 켄달 제너다. 소문난 셀피광이자 셀피 북까지 출간한 경험을 지닌 언니 킴 카다시안의 영향일까? 아니면 많이 찍혀서 자연스레 체득된 감각 덕분일까? 그녀는 지난해 10월, 매거진 〈Love〉와 손잡고 넥스트 소셜 미디어 모델을 뽑는 프로젝트 #Loveme17을 시작한다고 알렸다.

전 세계 여성을 대상으로 진행된 프로젝트는 총 11만 명의 독자들이 지원했고, 그중 25명만이 선발되어 〈Love〉 매거진 2월호에 소개되었다. 장장 72페이지에 달하는 화보는 모두 켄달 제너가 직접 촬영했는데, 그중에는 배우 시에나 밀러, 신디 크로포드의 딸 카이아 거버, 트랜스젠더 모델 하리 네프도 포함되었다. 그녀는 이번 작업을 위해 버버리 2017 S/S 컬렉션을 가장 빠르게, 그리고 직접 공수할 만큼 열정적 이었다는 후문.

지난 2월, 런던 패션위크 기간 중 진행된 〈Love〉 매거진의 파티에서 켄달 제너를 독점 인터뷰한 영국 <그라치아>에 따르면, 그녀는 앞으로도 계속 도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번 한 번으로 끝내지는 않을 거예요. 지금껏 정말 많은 사진을 찍었지만 패션 사진만 있는 건 아니에요. 차츰 더 많은 것이 공개될 거예요.” 친구는 서로 닮는다고 했던가? 켄달 제너의 절친으로 유명한 지지 하디드 역시 포토그래퍼로서의 커리어를 조금씩 쌓아가는 중이다.

우선 ‘원 디렉션’의 전 멤버이자 그녀의 남자 친구이기도 한 제인 말리크가 디자이너로 참여한 패션 브랜드 베르수스의 2017 S/S 캠페인 촬영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사랑의 힘일까? 제인 말리크는 그 어느 때보다 그녀의 뷰파인더 안에서 더 빛났다. 이뿐만이 아니다. 최근에는 장장 9개월간 〈V〉 매거진과 함께 시크릿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깜짝 발표했는데, 무슨 일인고 하니 패션 현장에서 그녀가 만난 사람들을 폴라로이드에 담은 것. 1천 장이 넘는 방대한 양의 폴라로이드에는 샤넬의 수장 칼 라거펠트와 포토그래퍼 마리오 테스티노, 발맹의 디자이너 올리비에 루스탱 등 이름만 들으면 알 수 있는 패션 피플들로 가득하다. 그녀가 촬영한 이 사진들은 5월에 발행되는 〈V〉 매거진을 통해 공개될 예정.

지지 하디드는 한 인터뷰에서 사진을 향한 열정의 원천은 모두 그녀의 어머니, 욜란다 하디드라고 밝혔다. 어렸을 때부터 사진을 많이 찍어준 덕분에 찍는 것도 찍히는 것도 익숙했다는 것. 승마에 푹 빠져 있던 어린 시절에도 늘 카메라를 가지고 다니며 친구와 친구의 말 사진들을 찍어주었고, 이 사진들은 직접 운영하던 온라인 사이트 HadidPhotography.com에서 판매된 전력까지 있을 정도다. 즉, 어렸을 때부터 끼가 충만했다는 얘기. 톱 모델을 넘어 포토그래퍼에까지 도전한, 1995년생 동갑내기 켄달 제너와 지지 하디드. 재력과 인맥으로 무장한 그녀들은 이번에도 무난히 커리어를 확장하게 될까?

Credit Info

2017년 4월호

2017년 4월호 (총권 89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장정진
PHOTO
Getty Images, Rex Features, Instagram @kendalljenner, zayn

2017년 4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장정진
PHOTO
Getty Images, Rex Features, Instagram @kendalljenner, zayn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