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패션

주얼리 백과사전

On February 23, 2017 0

2017 봄/여름 트렌드 키워드로 총정리한, 존재감 넘치는 주얼리들.

GIVENCHY

GIVENCHY

GIVENCHY

NEW GEMS

새로운 컬러를 입었다. 눈에 띄는 트렌드 키워드 첫 번째는 골드와 실버를 벗어나 영롱한 색감을 자랑하는 젬(Gem) 주얼리. 원석 그대로 거친 느낌을 강조해 투박하게 디자인하거나 골드와 함께 세팅되어 컬러 대비를 강조한 점에 주목하라. 간결한 무채색 의상에는 확실한 포인트가 되겠고, 같은 톤 컬러의 의상과 함께라면 생동감이 극대화되니 취향에 맞춰 연출하길.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501-sample.jpg

 

 

1 4만8천원 필그림.
2 10만6천원 더 고보.
3 60만원대 디올.
4 1만2천원 케이트앤켈리.
5 39만8천원 모니카 비나더.
6 11만8천원 빔바이롤라.
 

LOUIS VUITTON

LOUIS VUITTON

LOUIS VUITTON

ALTUZARRA

ALTUZARRA

ALTUZARRA

STRUCTURE CHIC

구조적, 건축적. 패션계를 뒤흔든 이 단어가 주얼리에까지 영향을 미쳤다. 아트피스로도 손색없을 조형적인 디자인이 대거 등장한 것. 골드나 실버 소재 특유의 매끈함을 살리되 볼륨을 극대화해 입체적으로 만들거나, 마치 디스크판처럼 얇게 누른 스타일로 양분화된다. 슬릭한 팬츠나 실키한 블라우스처럼 차분한 실루엣에 매치하는 것이 시크하다.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502-sample.jpg

 

 

1 7만원대 코스.
2 가격 미정 루이비통.
3 9만8천원 아가타파리.
4 47만8천원 모니카 비나더.
 

ASHISH

ASHISH

ASHISH

TOPSHOP UNIQUE

TOPSHOP UNIQUE

TOPSHOP UNIQUE

FOR ARM & ANKLE

옷을 입는 ‘애티튜드’가 중요해졌듯, 주얼리 역시 어디에 어떻게 연출하는지에 따라 신선함이 달라진다. 커프형의 팔찌를 팔목이 아닌 팔뚝에 끼고 발목에 슬쩍 얹어보자. 컬러나 패턴이 있는 블라우스 위, 팬츠 밑단과 구두 사이에 드러나도록 스타일링하는 것도 방법.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496-sample.jpg

 

 

1 13만원 타니 바이 미네타니.
2 3백60만원대 루이 비통.
3 40만원대 APM모나코.
4 2만원대 리타 모니카.
 

CÉLINE

CÉLINE

CÉLINE

TOUGH PEARL

익숙한 아이템들이 뿜어내는 새로운 매력. 클래식의 대명사인 진주가 디자이너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만나 반전의 아이콘으로 변신했다. 셀린느와 스포트막스는 완벽한 원형이 변형된 ‘못난이’ 진주 주얼리를 런웨이에 올렸고, 에스카다와 타사키는 울퉁불퉁한 체인과 함께 매치했으며, 앤드뮐미스터는 거친 블랙 패브릭과 믹스한 것. 진주의 무한 변신만큼 함께하는 의상에도 제한을 두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티셔츠든, 블랙 미니드레스든, 야상이든 어디에나 고정관념 없이 믹스 매치하란 뜻.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497-sample.jpg

 

 

1 10만원대 APM모나코.
2 59만원 구찌.
3 11만8천원 빔바이롤라.
4 16만3천원 스톤헨지.
5 1백만원대 에스카다.
6 3만9천원 케이트앤켈리.
7 6만원대 블랙뮤즈.
8 4백90만원 타사키.
9 12만8천원 판도라.
10 가격 미정 스포트막스.
11 (안쪽부터) 40만3천원 미리엄헤스켈 by 더퀸라운지. 27만원 로리나 by 더퀸라운지.
 

DIOR

DIOR

DIOR

LOGO’S BACK

수장이 바뀐 생로랑과 디올은 어김없이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고스란히, 그리고 정직하게 드러내는 로고 플레이를 펼쳤다. 로고를 그대로 재현해 낸 폰트에 주목하길. 지난 시즌 루이비통에서 히트 친 이니셜 주얼리도 같은 맥락이다. 1990년대 레트로 무드의 향수에 빠져 있다면 이니셜 주얼리 하나로 룩에 포인트를 주자. 드레스업보다는 드레스다운 룩과 잘 어울린다.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498-sample.jpg

 

 

1 25만원 구찌 타임피스앤주얼리.
2 27만원 스타일러스.
3 가격 미정 생로랑.
4 가격 미정 브릴리브.
5 1백10만원 디올파인주얼리.
 

PAUL AND JOE

PAUL AND JOE

PAUL AND JOE

HERMÈS

HERMÈS

HERMÈS

MULTI CHAINS

주얼리 디자이너들이 가장 많이, 가장 쉽게 쓰는 디자인 요소는 체인일 터. 따라서 매 시즌 끊임없이 변형되어 선보이는 것도 체인이다. 이국적인 태슬 혹은 컬러풀한 패브릭과 믹스하거나, 크고 작은 체인을 연결하거나, 키 또는 클립 디테일을 더한 다양한 스타일이 소개되었다. 볼드한 디자인을 맨살에 존재감 있게 연출하는 것이 핵심.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499-sample.jpg

 

 

1 18만원 폴리폴리.
2 2만2천원 쥬빌레.
3 가격 미정 브릴리브.
4 3만9천원 케이트앤켈리.
 

marni

marni

marni

bottega veneta

bottega veneta

bottega veneta

FLOWER BOOM

얼마나 더 사실적으로 표현하는가. 봄/여름 캣워크 단골손님인 플라워 모티브 변형에 대한 디자이너들의 고민이다. 실제 꽃봉오리를 본떠 만든 듯한 사실적인 디자인이 대세. 기존과 다른 점은 빈티지한 메탈 소재로 앤티크하게 응용했다는 사실이다. 머리를 바짝 올려 묶고 목 라인이 시원하게 드러난 톱과 함께할 것.

3 / 10
/upload/grazia/article/201702/thumb/33663-214500-sample.jpg

 

 

1 1만5천원 H&M.
2 90만원대 보테가 베네타.
3 51만8천원 미리엄헤스켈 by 더퀸라운지.

Credit Info

2017년 2월호

2017년 2월호(총권 87호)

이달의 목차
EDITOR
사공효은
PHOTO
이용인(제품), Imaxtree(인물), ⓒBimba Y Lola, Louis Vuitton, Escada, Tasaki, Saint Laurent, Dior, Brilliv

2017년 2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사공효은
PHOTO
이용인(제품), Imaxtree(인물), ⓒBimba Y Lola, Louis Vuitton, Escada, Tasaki, Saint Laurent, Dior, Brilliv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