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뷰티

New Beauty Icons

On November 03, 2016 0

이들에게 주목하라. 최근 뷰티판을 쥐락펴락하는 새로운 뷰티 아이콘들.

1 탈전형 미녀 군단

조 크라비츠의 ‘전형적이지 않은’ 미모에 꽂혔다. 작은 키와 패션 센스는 물론이고 새카만 레게 머리, 피어싱, 색색의 타투까지 아름답게 보이기 시작한 것(당장 따라 하고 싶을 정도다. 최근 YSL 뷰티도 새로운 모델로 그녀를 낙점했다.

어반디케이의 모델인 루비 로즈도 비슷한 느낌. DJ 겸 배우로 활동 중인 루비는 본인의 성 정체성이 남성과 여성 그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다고 발언해서 유명해졌는데, 탄탄한 몸매와 타투로 걸 크러시를 뽐낸다. 조니 뎁과 바네사 파라디의 개성 있는 얼굴을 물려받은 릴리 로즈 뎁 역시 빼놓을 수 없다. 17세의 나이로 ‘샤넬 N˚5 로’ 향수의 모델이 됐으니 무슨 말이 더 필요할까.

3 / 10
/upload/grazia/article/201610/thumb/32328-186176-sample.jpg

 

 

조 크라비츠

레니 크라비츠의 딸이며 뮤지션이자 배우. 조만간 YSL 뷰티의 얼굴로 활약할 예정이다.

  • 루비 로즈

    어반디케이의 모델. 복싱으로 다진 몸매와 '쎈' 타투 등 중성적인 시크함으로 중무장했다.

  • 릴리 로즈 뎁

    엄마 바네사 파라디의 뒤를 이어 샤넬의 뮤즈로 선정. 묘한 매력의 마스크도 그대로 물려받았다.

지지 하디드

지지 하디드

지지 하디드

벨라 하디드

벨라 하디드

벨라 하디드

2 지지와 벨라 자매

전 세계에서 가장 핫한 모델 자매는 바로 1995년생 지지 하디드와 1996년생 벨라 하디드다. 이들이 유행시킨 패션은 이미 차고 넘친다. 올해부터 뷰티계의 러브콜도 동시에 받기 시작했다. 지지는 올 초에 메이블린 뉴욕의 글로벌 모델로 발탁됐고, 벨라는 지난 크루즈 쇼를 기점으로 디올 메이크업의 새로운 앰배서더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엔 지지의 동생이라는 꼬리표를 달고 다니던 벨라의 존재감이 급부상 중. 살짝 위로 들린 듯한 두툼한 입술이 내뿜는 고혹미가 독보적이다.

 

미세한 톤과 제형의 차이로 결정되는 립 제품의 ‘한 끗’을 정확하게 파악한, 카일리의 능력이 만들어낸 결과.

미세한 톤과 제형의 차이로 결정되는 립 제품의 ‘한 끗’을 정확하게 파악한, 카일리의 능력이 만들어낸 결과.

미세한 톤과 제형의 차이로 결정되는 립 제품의 ‘한 끗’을 정확하게 파악한, 카일리의 능력이 만들어낸 결과.

카일리 제너의 헤어 컬러 역시 세간의 이슈. 최근 흑발에서 백발에 가까운 금발로 탈색했다.

카일리 제너의 헤어 컬러 역시 세간의 이슈. 최근 흑발에서 백발에 가까운 금발로 탈색했다.

카일리 제너의 헤어 컬러 역시 세간의 이슈. 최근 흑발에서 백발에 가까운 금발로 탈색했다.

3 무적의 카일리

매일 신제품 립스틱 홍수 속에서 사는 <그라치아> 뷰티 에디터들도 지갑을 열었다. 카일리 코즈메틱의 매트한 리퀴드 립스틱을 손에 넣기 위한 직구 열풍이 거세게 분 것. ‘립스틱은 역시 레드지’라며 갖가지 브랜드의 레드 립스틱만 모으던 에디터도 지금은 카일리 제너가 즐겨 바르는 누드와 베이지, 브라운 톤에 완전히 빠져버렸다. 당분간 무적의 ‘뷰통령’ 카일리와 맞설 상대는 없을 듯하다.

 

4 하태핫태, 파워 루키

포스트 스칼렛 요한슨, 앰버 허드

무려 77억원에 이혼하고 또 이걸 자선 단체에 기부한, 지금 미국에서 제일 핫한 여자. 그런데 이혼 후 더 예뻐진 이유는 뭘까? 흠 잡을 데 없는 외모가 꼭 한창 때의 스칼렛 요한슨 같다. 이제는 가십 말고 작품으로 자주 볼 수 있길.
 

  • 포스트 수지, 정채연

    아이오아이, 다이아의 (얼굴을 담당하는) 멤버. 에뛰드하우스 101 플레이 스틱의 광고를 찍었다. 예쁘고, 하얗고, 밝은 이미지의 얼굴. 메이크업 아티스트 등 뷰티 업계 관계자들의 말을 빌리면 미스에이 수지가 등장했을 때와 비슷한 느낌이라고. 과연 다음엔 어떤 브랜드가 모셔갈까?

  • 포스트 카라 델레바인, 세라 스나이더

    한때 카라가 송충이처럼 푸짐한 눈썹을 유행시키더니, 지금은 하늘로 치솟은 세라의 속눈썹이 대세다. 제이든 스미스의 여자 친구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는 세라 스나이더는 몸매, 패션 센스, 메이크업, 심지어 문제를 일으키는 면에서도 카라 델레바인을 뛰어넘고도 남을 수준이다.

  • 포스트 키코, 유카

    실제로 미즈하라 키코 동생인 모델 미즈하라 유카. 에디터가 눈여겨보는 인물 중 하나다. 언니처럼 개성 있는 마스크에 재미있는 스타일링을 즐긴다. 헤어 컬러를 자주 바꾸고, 화려하고 튀는 네일이 트레이드마크. 최신 트렌드인 ‘앞트임 글리터 아이’를 직접 한 걸 보면 혹시 메이크업 능력자?

  • 포스트 포니, 이사배

    유튜브 구독자 수 47만 명. 별명은 연예인 복사기(고준희 커버 메이크업 조회 수는 62만 뷰 달성,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수지 커버 메이크업 사진은 진짜 수지와 헷갈릴 정도). 최근엔 ‘16브랜드’의 페이스북에서 뷰티 토크 생방송도 진행한다. 실력과 쇼맨십을 두루 갖춘, 뷰티 브랜드와 방송에서 섭외하고 싶어 하는 1순위.

5 SNS ‘뷰스타’들

신박한 뷰티 세상 엘레나 셰이들리나 @sheidlina

러시아 출신의 아티스트이면서 메이크업도 하고, 지인들과 패션 룩 북도 찍는 ‘신기한’ 인물. 동물 변신 등 희귀한 메이크업을 즐긴다. 최근엔 맥 트롤 컬렉션의 트롤을 그대로 커버해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올해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물의 평균 ‘좋아요’ 수는 무려 15만.
 

155cm 비율 여신 카루셰 트란 @karrueche

크리스 브라운의 여친, 초콜릿색 피부와 귀여운 얼굴, 패션 센스로 주목받았고, 이효리의 워너비 아이콘으로 알려진 바 있다. 최근 컬러팝이라는 색조 브랜드와 협업을 진행하며 ‘뷰스타’ 대열에 입성!
 

  • 9억 뷰 소녀 베타니 모타 www.youtube.com/BethanyMota

    왕따를 당하던 한 소녀가 집에서 메이크업 영상을 올리기 시작했다. 친구 같은 평범함을 무기로 미국 소녀들의 마음을 저격, 유튜브 1200만 명의 구독자 친구를 얻었다. 꾸준히 올려온 영상의 조회 수는 무려 9억 뷰.

  • 립스틱 완판 요정 릴리 메이맥 @lilymaymac

    호주에서 활동 중인 필리핀 모델. 인스타그램 셀피 속의 립 컬러는 모두 품절이다. 맥의 토프, 트위그, 모카 카인다섹시 등 국내에선 비주류 컬러였던 누디 핑크와 갈색 계열 립스틱을 완판시킨 장본인. 최근 맥 매장 직원들도 때 아닌 품절 대란에 고개를 갸우뚱했다고. 그녀는 최근 ‘에뛰드하우스’의 광고 촬영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이성경이 흑발에 원색 옷을 입은 걸 본 적이 없다. 혹시 일찌감치 자신의 톤을 알아챘기 때문?

이성경이 흑발에 원색 옷을 입은 걸 본 적이 없다. 혹시 일찌감치 자신의 톤을 알아챘기 때문?

이성경이 흑발에 원색 옷을 입은 걸 본 적이 없다. 혹시 일찌감치 자신의 톤을 알아챘기 때문?

가을 뮤트 톤 메이크업의 교과서로 불리는 캣 데닝스. 분위기 미녀로 인정할 만하다.

가을 뮤트 톤 메이크업의 교과서로 불리는 캣 데닝스. 분위기 미녀로 인정할 만하다.

가을 뮤트 톤 메이크업의 교과서로 불리는 캣 데닝스. 분위기 미녀로 인정할 만하다.

6 동서양 ‘가을 뮤트’ 여신

웜 톤도 쿨 톤도 아닌, 애매모호한 집단이 있다. 여름 쿨 톤의 흐릿한 빛깔 옷이 잘 어울리면서, 가을 웜 톤의 음영 아이섀도도 잘 어울린다. 이렇듯 고유의 피부 톤이 딱 중간 계열에 머무는 집단을 ‘가을 뮤트’ 톤이라 부른다. 동양인으로는 이성경, 서양인으로는 캣 데닝스가 대표적 인물. 최근 뷰티 커뮤니티에서 이 ‘가을 뮤트’ 예찬론이 거세다. 기품 있고 신비로운 ‘분위기 미인형’이라 다들 이 집단에 속하고 싶어 하는 것(여기에 속하는 사람도 확연히 적다). 요즘 여자들이 선망하는 메이크업도 딱 가을 뮤트 톤이다. 무슨 말인지 잘 모르겠다고? 우리가 그렇게 부르짖던 MLBB 립스틱, 톤 다운된 딸기우유 블러셔, 애시 브라운 등이 모두 가을 뮤트에 속한다. 한데 이성경과 캣 데닝스가 예뻐서 그런 건 아닐까?


3 / 10
/upload/grazia/article/201610/thumb/32328-186196-sample.jpg

 

 

국내 걸 크러시 삼인방

1. 로레알파리 민효린
기대보다 높은 시너지 효과를 발휘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로 패션, 헤어, 메이크업에서 20대들의 워너비로 등극한 민효린. 이쯤 되면 내년에도 재계약 OK?

2. 어반디케이 유빈
섹시하고 다채로운 이미지가 서로 잘 맞는다. 궁합 면에선 최상. ‘유빈 립스틱’으로 밀고 있는 어반디케이의 714호가 그녀가 이전에 발랐던 Y사 립스틱를 잠재울 일만 남았다.

3. 에스티 로더 설리
에스티 로더가 설리라는 의외의 카드를 택한 것은 격하게 환영. 최고의 바이럴 효과는 보장! 그만큼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인, 국내에선 정말 보기드문 캐릭터.
 

이들에게 주목하라. 최근 뷰티판을 쥐락펴락하는 새로운 뷰티 아이콘들.

Credit Info

2016년 10월호

2016년 10월호(총권 83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임현진
PHOTO
Getty Images, Splashnews/Topic, Instagram, ©Valextra, Lovcat

2016년 10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임현진
PHOTO
Getty Images, Splashnews/Topic, Instagram, ©Valextra, Lovcat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