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인물

FASHION

옷차림을 풍성하게 만드는 레이어링의 시작은 바로 빈티지 무드의 시폰 드레스!

그라치아 패션 폴리스 – 빈티지 시폰 드레스 입기 2

On September 29, 2015 0

수영

패션 폴리스에 등장하는 셀러브리티 사진은 <그라치아> 페이스북과 홈페이지를 통해 <그라치아>에 게재되며, 깜짝 선물도 드립니다.
www.facebook.com/graziakorea / www.grazia.co.kr

배심원단

  • 서지현
    <그라치아>코리아 패션에디터
    -
    10점 만점에 6점

    한마디로 콘셉트가 모호해요. 스타일링은 소녀스러운 빈티지 룩인데, 세팅된 헤어와 메이크업은 팬츠 슈트를 입어야 할 것처럼 포멀해요. 게다가 크로스 백으로 연출한 코치 가방과 양말을 더한 옥스퍼드 슈즈를 보면 당장 교복 입고 학교로 가야 할 것 같아요.

  • 리밍
    <스타일리스트>
    _
    10점 만점에 8점

    시폰 드레스의 프린트가 부담스러울 땐 수영처럼 니트 베스트를 더하는 게 방법이에요. 드레스의 소매와 치마 밑단을 살짝 드러내는 것만으로도 빈티지 무드를 표현하기에 충분하니까요. 다만 드레스의 칼라가 애매하게 드러난 네크라인은 어색해 보이네요.

  • 김석원
    Andy & Debb 대표이사 겸 디자이너
    -
    10점 만점에 7점

    빈티지 시폰 드레스의 매력은 의외성이에요. 예상치 못한 아이템을 레이어링해 새로운 분위기를 연출하는 데 적합하기 때문이죠. 그에 비해 수영의 스타일링은 다소 뻔해 보여요. 미니드레스와 니트 베스트의 매치도 평범한데, 가방과 슈즈의 컬러까지 통일하니 지루하네요.

Credit Info

2015년 10월 01호

2015년 10월 01호(총권 63호)

이달의 목차
EDITOR
서지현
PHOTO
Getty Images,Splashnews/Topic, Newsen

2015년 10월 01호

이달의 목차
EDITOR
서지현
PHOTO
Getty Images,Splashnews/Topic, Newsen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