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OOD

문성희 선생이 딸 김솔에게 전하는

엄마의 레서피

On June 21, 2016 0

서울과 파주를 오가며 자연식 요리법을 가르치는 문성희 선생이 3대째 요리의 길을 걷고 있는 딸에게 매달 치유 음식을 알려준다. 이번 달은 채소로만 맛을 낸 토마토양배추롤과 제철을 맞은 열무로 열무버섯강황밥을 만들었다.

3 / 10
/upload/essen/article/201606/thumb/30592-154727-sample.jpg

 

 

토마토양배추롤 & 열무버섯강황밥

“토마토양배추롤에는 보통 고기를 넣지만, 요새는 항생제를 투여한 고기가 많아서 걱정이 되는 것이 사실이야. 그래서 고기 대신 채소를 넣고 만들어볼 거야. 양배추와 토마토는 둘 다 항산화 물질이 듬뿍 들어 있어 다이어트와 미용에 참 좋은 것 알지? 숙주나물로는 단맛을 내고 호두와 버섯을 넣어 영양과 씹는 맛을 살릴 거란다. 여름 느낌이 물씬 나는 열무 넣은 밥도 지어 조화로운 한 상을 차려보자꾸나.”
 

“양배추 줄기 부분은 이렇게 제거해야 재료를 말기 좋아. 저민 부분은 다져서 속 재료에 넣어 쓰면 돼.”

“양배추 줄기 부분은 이렇게 제거해야 재료를 말기 좋아. 저민 부분은 다져서 속 재료에 넣어 쓰면 돼.”

“양배추 줄기 부분은 이렇게 제거해야 재료를 말기 좋아. 저민 부분은 다져서 속 재료에 넣어 쓰면 돼.”

“찐 양배추 위에 감자녹말을 뿌려. 풀 역할을 해서 속 재료가 흩어지거나 롤이 풀리지 않게 고정한단다.”

“찐 양배추 위에 감자녹말을 뿌려. 풀 역할을 해서 속 재료가 흩어지거나 롤이 풀리지 않게 고정한단다.”

“찐 양배추 위에 감자녹말을 뿌려. 풀 역할을 해서 속 재료가 흩어지거나 롤이 풀리지 않게 고정한단다.”

“토마토는 냄비에 끓이기 전에 살짝 으깨렴. 맛이 더 부드러워져. 토마토가 타서 냄비에 들러붙지 않도록 중간중간 잘 저어야 해.”

“토마토는 냄비에 끓이기 전에 살짝 으깨렴. 맛이 더 부드러워져. 토마토가 타서 냄비에 들러붙지 않도록 중간중간 잘 저어야 해.”

“토마토는 냄비에 끓이기 전에 살짝 으깨렴. 맛이 더 부드러워져. 토마토가 타서 냄비에 들러붙지 않도록 중간중간 잘 저어야 해.”

 

토마토양배추롤

토마토양배추롤

30min(토마토 끓이는 시간 제외), 1인분
재료 : 방울토마토 250g, 양배추 잎 큰 것 1장, 숙주 1줌, 양송이버섯 2개, 호두 1개, 소금 ½작은술, 감자녹말 1½큰술, 통후추가루 약간
  • 1

    방울토마토는 중간 불에 끓이다 물이 나오기 시작하면 약한 불로 20분 정도 끓이는데, 그동안 속 재료를 만들어보자. 숙주나물은 물을 조금만 넣고 데치는 게 팁이야.물을 많이 넣으면 맛있는 단맛이 다 빠져나가거든. 데친 숙주나물은 찬물에 헹궈 잘게 다져 물기를 짜고, 양송이버섯과 호두도 잘게 다져 준비하렴. 볼에 손질한 재료들을 한데 섞고 소금, 후춧가루, 감자녹말을 넣어 골고루 섞어. 양배추 잎은 김 오르는 솥에 5분간 쪄서 식힌 다음 도마 위에 넓게 펴. 재료가 잘 붙게 감자녹말을 뿌린 다음, 속 재료를 깔고 김밥 싸듯 말아주렴. 이제 토마토소스 맛을 봐야겠지? 약간 간이 덜 됐다 싶으면 간장 ½큰술, 조청 ½큰술을 넣어. 마지막으로 양배추롤을 토마토를 끓이던 냄비에 넣고 소스를 끼얹어가며 중간 불에서 10분간 조리면 완성이야.

 

열무버섯강황밥

열무버섯강황밥

30min, 2인분
재료 : 현미 1컵, 녹미 ½컵, 열무 1뿌리, 강황가루 ½큰술, 양송이버섯 4개, 소금 약간, 물 1컵
  • 1

    열무버섯강황밥은 다른 반찬 없이 이것만 먹어도 든든한 한 끼가 돼. 현미와 녹미는 체에 밭쳐 깨끗한 물로 부드럽게 씻고 물 1컵과 함께 밥솥에 담가. 그다음 적당한 크기로 썬 열무와 양송이버섯, 소금, 강황가루를 넣고 밥을 지으면 돼. 어때, 간단하지?

Credit Info

기획
최안나 기자
사진
문성진
어시스트
권예은
디자인
김다연

2016년 06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최안나 기자
사진
문성진
어시스트
권예은
디자인
김다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