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리빙/푸드

집으로 날아 오는 택배 간식 대잔치

On July 17, 2017 0

택배로 간식을 주문해 먹는다는 얘기를 듣고 문득 그 정도로 맛있을까 궁금증이 발동했다. 메뉴 선택부터 주문, 시식까지 직접 체험해본 에디터의 택배 간식 품평기.

 


 식어도 맛있다! 김판조 닭강정 
잠실 신천 새마을시장에서 사람들이 줄 서서 사 먹는다는 ‘김판조 닭강정’. 택배로도 보내준다는 얘기에 홈페이지에서 주문했더니 깔끔한 진공포장 용기에 담겨 주문 이틀 만에 배달됐다. 달콤하면서 맵싸한 양념이 입에 착 붙는데다 식감이 바삭해 자꾸 손이 간다. 일반 양념치킨보다 조각이 크고 양이 많아 셋이 먹어도 충분할 정도. 동네에서 배달해 먹는 치킨 한 마리 값이 1만8000원 정도임을 감안하면 택배비를 부담해도 전혀 아깝지 않다. 닭강정계의 지존 속초 만석 닭강정과 비교해도 손색없다.

가격 순살 닭강정 1만1000원, 뼈 있는 닭강정 1만4000원(배송비 별도)
문의 02-415-4791, www.kimpanjoe.com




 온 가족 영양 만점 간식 백년화편 밥알찹쌀떡 
얼마 전 TV에 방송되어 화제가 된 밥알찹쌀떡. 당일 택배로 주문했더니 그날 만든 밥알찹쌀떡이 스티로폼 보온 박스에 담겨 뜨끈뜨끈한 상태로 배송됐다. 찹쌀떡의 맛이 궁금했는데 실제로 먹어보니 절구에 치는 옛날 방식으로 만든 할머니표 찹쌀떡과 비슷한 맛이다. 대신 밥알이 더 살아있고 찰기가 좀 더 느껴진다. 제주도 참쑥의 진한 맛과 달지 않은 팥소, 오독오독 씹히는 호두의 조화는 가히 환상적이다. 낱개 포장이라 냉동 보관해두고 조금씩 쪄 먹기도 편리하다.

가격 1박스(2.5㎏) 3만6000원(배송비 별도)
문의 1588-5678, 100yearshop.co.kr




 매운 단계를 선택할 수 있는 빨강떡볶이 
인터넷 지역 카페에서 공동 구매할 정도로 인기 있다는 ‘빨강떡볶이’. 전화나 문자로 주문할 때 가장 안 매운 1단계부터 가장 매운 5단계까지 선택할 수 있다. 주문을 하면 떡, 소스, 어묵, 파가 비닐 포장되어 아이스박스에 담겨 배송된다. 만드는 방법은 재료와 물을 넣고 끓이기만 하면 ok. 떡볶이를 국물과 함께 입안에 넣으면 알싸한 감칠맛이 도는데, 초등학교 시절 학교 앞에서 사 먹던 옛날 떡볶이의 그 맛이다. 기대했던 것보다는 다소 평범한 맛이지만 화학조미료에 범벅된 떡볶이에 질렸던 터라 나름 만족스러웠다.

가격 1인분 2500원, 3만원 이상 주문 시 배송비 무료
문의 010-8379-7007




 쫄깃한 맛이 일품 착한마을 바나나떡 
요즘 SNS에서 핫한 간식으로 떠오른 ‘바나나떡’과 ‘호박알떡’. 택배로 주문하니 보랭 팩에 아이스팩을 넣어 박스로 이중 포장되어 왔다. 말랑말랑한 바나나떡과 호박알떡은 겉에 보슬보슬한 카스텔라 고물을 묻힌 게 특징. 한 입 먹어보니 쫄깃하고 카스텔라가 입 안에서 사르르 녹는 게 아이들도 무척 좋아할 맛이다. 바나나떡은 앙금에 바나나가 20% 함유돼 진한 바나나 맛을 느낄 수 있으리라 기대했지만 직접 먹어보니 바나나 향 정도라 살짝 아쉬웠다.

가격 1박스(바나나떡 30개, 호박알떡 40개) 2만원(배송비 별도)
문의 031-8017-7869, www.maumiga.co.kr




 출출할 때 생각나는 맛 시골 여자의 바른 먹거리 진짜배기 촉촉한 오란다 
여러 SNS에서 화제가 된 주전부리 ‘오란다’. 이름은 생소하지만 달콤 바삭 쫀득한 맛으로 오랫동안 사랑받아온 우리나라의 전통 간식이다. 택배로 주문해 받아보니 심플한 패키지가 선물용으로도 제격일 듯. 설탕의 단맛이 아닌 100% 국내산 쌀조청으로 만들어 딱딱하지 않고 말랑말랑하면서도 바삭한 맛이 일품이다. 1봉에 4조각씩 들어 있는데 손으로 집어 먹기 딱 좋은 사이즈로 커피나 우유와도 잘 어울린다.

가격 1박스(800g, 20봉) 1만6000원(배송비 별도)
문의 061-644-2047, countrygirl.co.kr




 No.1 국민 간식 해남 아이스 엿구마 
해남 아이스 엿구마는 해남에서 수확한 고구마를 구워 급랭한 것. 반조리 식품 마켓으로 유명한 ‘윙잇(www.wingeat.com)’에서 주문 가능한데, 자주 품절이 뜰 정도로 인기가 높다. 주문해 직접 먹어보니 집에서 구운 것보다 훨씬 더 달고 촉촉하다. 낱개 포장되어 냉동실에 넣어두고 하나씩 꺼내 먹기 좋다. 요즘같이 더운 날씨에 냉동 보관해둔 것을 꺼내 먹으니 이만한 간식이 없다.

가격 1㎏ 9900원, 3만원 이상 주문 시 배송비 무료
문의 1599-3108, www.wingeat.com

 

택배로 간식을 주문해 먹는다는 얘기를 듣고 문득 그 정도로 맛있을까 궁금증이 발동했다. 메뉴 선택부터 주문, 시식까지 직접 체험해본 에디터의 택배 간식 품평기.

Credit Info

기획
지은경
사진
이혜원

2017년 07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지은경
사진
이혜원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