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리빙/푸드

우리 집 옥탑에 놀러 오세요

On May 22, 2017 0

빽빽이 들어찬 아파트 숲 사이에서 마당 있는 집을 찾기 드문 요즘. 탁 트인 전망과 뛰어놀 수 있는 너른 공간까지 갖춘 옥탑이 주목받고 있다

줄곧 아파트에서 생활하던 장동기·장미현 부부는 4개월 전 다가구 주택을 매입하고 꼭대기 층에 가족의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위로는 옥탑이 위치하는데 외부 공간이던 계단을 집 안으로 들여 거실에서 바로 옥탑으로 올라갈 수 있게 했다. 

 

계단을 따라 올라가면 나오는 10㎡(3 평) 남짓한 옥탑 방은 현서(7세)·서준(5세) 형제 차지다. 이곳에서 아이들은 장난감 블록을 가지고 놀거나 그림을 그리며 시간을 보낸다. 

 

방 내부에는 유아용 테이블과 의자, 소파, 장난감 수납함을 두어 심플하게 꾸몄다. 옥상 마당으로 이어지는 문은 폴딩도어를 설치해 맑은 날엔 활짝 열어두고 비가 오는 날에는 촉촉이 젖은 마당을 바라볼 수 있다.

 

두 형제가 집에서 가장 좋아하는 공간은 인조잔디가 깔린 옥탑의 야외 마당이다. 자전거를 타거나 마음껏 뛰어놀기 좋고 여름에는 풀장을 마련해 작은 수영장으로 꾸밀 계획이다. 

 

옥탑 한쪽에는 테라스를 만들어 날이 좋을 때는 바비큐 파티를 벌이기도 하고, 밤이면 주변 야경을 감상한다. 옥탑 방 뒤편 에는 유리 온실을 설치해 딸기, 귤, 블루베리 같은 과실나무를 기르고 있다. 

 

 

1 13㎡ 남짓한 옥탑 방은 아이들 레고 방으로 쓰인다. 폴딩도어 를 설치해 안팎으로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다.

 

 

 

2 옥탑 뒤편에 마련한 가족의 작은 정원. 과실나무와 채소 등을 키우고 있다. 

 

 

 

3 나무 데크로 꾸민 야외 테라스. 방수되는 앵두전구로 장식해 분위기를 살리고, 가족의 프라이버시를 고려해 옥탑 사방에 가 림막을 둘렀다. 

 

 

 

4 유리 온실 안에 테이블을 놓아 부부의 작업실 이나 바비큐 파티 장소로 활용한다. 

 

 

 

5 부부와 두 아이가 함께 돌보는 온실 속 식물들. 볕이 좋아 식물이 잘 자란다 

 

 

옥탑을 제외한 생활공간은 크게 부부의 침실과 아이들 침실, 공부방으로 나뉜다. 실내 인테리어는 전문가의 손을 빌리는 대신 부부가 직접 나섰다. 설계부터 시공, 가구 조립까지 두 달 가까이 걸렸을 정도로 만만치 않은 작업이지만 원하는 재료와 디자인으로 완성한 집이기에 더욱 애착이 간다. 

 

구조는 크게 변형하지 않고 심플하게 디자인한 대신 자재 선택에 신중을 기했다. 아이들에게 유해한 물질을 적게 쓰고자 친환경 소재를 고집한 것. 접착제를 발라야 하는 벽지 대신 친환경 페인트로 내 벽을 마감한 것도 그 때문이다. 

 

바닥은 청소하기 까다로운 원목이나 강화마루를 쓰기보다 물걸레나 스팀청소기로 닦아도 문제없는 타일로 시공했다. 주방 옆으로 공부방과 욕실, 아이들 침실이 나란히 이어진다. 

 

눈에 띄는 점은 공부방과 침실이 터널로 연결돼 있다는 것. 터널은 욕실의 불필요한 공간을 잘라내 만들었는데 위쪽으로는 겨울옷이나 이불 등을 보관할 수 있도록 붙박이장을 짜 넣었다. 이곳은 아이들에게 아늑한 놀이 공간이자 특별한 아지트다. 

 

공부방은 그 목적에 맞게 한쪽 벽에 책 장을 놓고 다른 쪽 벽에는 선반을 조립해 그림책과 미술용품, 피겨 등을 전시해놓았다. 아이들 침실 에는 벙커침대를 설치했는데 터널과 이어지는 벙커에 주방놀이 장난감, 블록, 전자피아노 등을 두어 아이들이 자유롭게 놀 수 있도록 했다. 

 

 

6 아이들 침실에는 벙커침대를 들였다. 2층 침대는 두 아이가 함께 잘 수 있을 정도로 공간이 넓다. 

 

 

 

7 벙커 내부에는 주방놀이를 비롯해 아이들 장난감을 놓 아두었다.

 

 

 

8 공부방과 침실을 잇는 터널 에는 숫자놀이 매트를 깔고 선반을 설 치해 작은 피겨나 장난감을 올려뒀다.

 

 

 

9 공부방에는 책상과 책장만 들였다. 선 반은 부부가 직접 조립한 것. 

 

 

 

10 거실은 TV를 치우고 필요한 가구만 두어 깔끔 하게 꾸몄다. 

 

 

 

11 거실과 이어진 주방. 면 적은 좁지만 상부장을 없앤 덕에 공간 이 넓어 보인다. 

 

 

 

12 부부가 직접 설치한 이케아 알고트 선반. 유아용 책상과 의자는 일룸에서 구입했다 

 

빽빽이 들어찬 아파트 숲 사이에서 마당 있는 집을 찾기 드문 요즘. 탁 트인 전망과 뛰어놀 수 있는 너른 공간까지 갖춘 옥탑이 주목받고 있다

Credit Info

기획
전미희 기자
사진
이혜원

2017년 05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전미희 기자
사진
이혜원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